알림마당

한글(한국어)세계화운동연합

HANGUL GLOBALIZATION MOVEMENT UNION

한글 자료실

ㅂ으로 시작되는 순우리말 11

  • 한글세계화운동연합
  • 2020-02-04 05:04:00
  • 114.199.132.10

부르감다 - 눈을 힘주어 굳게 감다. 

부르대다 - 남을 나무라다시피 야단스럽게 떠들어대다.

부르쥐다 - 힘들여 주먹을 쥐다.

부릅떠빨다 - 눈을 부릅뜨며 흘기다.

부리세다 - 그 집의 귀신이 드세다

부사리 - 머리로 잘 받는 버릇이 있는 황소.

부손 - 화로에 꽂아 두고 쓰는 작은 부삽.

부수지르다 - 닥치는 대로 마구 부수다.

부스대다 - 가만히 있지 못하고 자꾸 군짓을 하다. *군짓 - 아니 하여도 좋은 짓.

부심이 - 빨간 치마, 노란 저고리의 봄맞이 나들이 옷.

부싯깃 - 부시를 치는 데 불똥이 박혀서 불이 붙는 물건. 쑥잎, 수리치 따위를 볶아서 비벼 만듦

부썩 - 외곬수로 우기는 모양.

부앗가심 - 부아가 가시게 하는 일. 곧 화를 누그러뜨리는 일.

부애질 - 부아를 내는 것.

부엉이 살림 - 자기도 모르게 부쩍부쩍 느는 살림.

부영이 - ① 선명하지 않은 부연 빛. ② 털빛이 부연 짐승.

부지꾼 - 심술많고 실없는 짓을 잘 하는 사람.

부집 - 사정없이 마구 말을 퍼부어 싸움. 약을 올려서 말다툼을 함.

부픗하다 - ① 물건이 부프고도 두껍다. ② 말이 과장되다.

북두 - 마소의 등에 실은 짐을 매는 긴 줄.

북두갈고리 - 북두 끝의 갈고리. 막일을 많이 하여 험상궂게 된 손가락.

북떡 - 유행병이 돌 때 미신으로 집안 식구 수효대로 베틀의 북으로 쌀을 떠서 만든 흰무리떡.

북바늘- 베틀의 북 속에 실꾸리를 넣은 뒤, 그것이 솟아나오지 못하도록 북 안시울에 끼워 누르는 대오리.

북받자 - 곡식 등을 말로 수북히 되어 받아들이는 일.

북상투 - 아무렇게나 막 끌어 올려 짠 상투, 또 함부로 끌어올려 뭉쳐놓은 여자 머리.

북칠- 그루갈이로 열린 작은 오이.

분대꾼 - 남에게 분대질을 하는 사람. * 분대질 - 남을 괴롭게 하여 분란을 일으키는 짓.

분때기 - '분粉'을 홀하게 일컫는 말. '분'은 여자들이 얼굴에 바르는 흰가루를 말한다.

분합분 - 대청 앞에 드리는 네 쪽의 긴 창살문.

붇다 - 분량이나 수가 많아지다.

불강아지 - 몸이 바짝 여읜 강아지.

불걱거리다 / 대다 - ① 질긴 물건을 입에 많이 물고 연해 씹다. ② 자꾸자꾸 거칠게 주물러 빨다.

불겅거리다 / 불겅대다 - 단단하고 질긴 물건이 먹을 때 잘 씹히지 않고 이리저리 불거지다.

불겅이 - 붉은 빛깔의 살담배. 홍초.

불구녕지르다 - 숨은 일을 들추어 내다. 일을 크게 버르집다. 비밀을 누설하다.

불깃 - 산불의 번짐을 막기 위해 타고 있는 삼림으로부터 조금 떨어진 주위에 미리 불을 놓아 사르는 일.

불꾸러미  - 불을 옮기려고 불씨를 잎나무 등에 옮기어 당긴 불.

불당그래 - 아궁이의 불을 밀어 넣거나 그러내는 데 쓰는 작은 고무래.

불더미 - 불이 타고 있는 큰 덩어리.

불돌 - 화로의 불이 쉬 사위지 않게 눌러 놓은 돌이나 기왓장 조각.

불땀머리 - 나무가 자랄 때에 남쪽으로 면하였던 부분. 곧 연륜의 간격이 넓은 부분.

불땔꾼 - 심사가 비뿔어져 하는 짓이 사납고 남의 일에 헤살을 놓는 사람.

불뚱이 - 걸핏하면 불끈 성을 내는 성질, 또는 그런 사람.

불목 - 구들방 아랫목의 가장 더운 자리.

불목하니 - 절에서 밥짓고 물긷는 일을 하는 사람.

불무지 - 우등불이나 모닥불을 피워 놓은 무지.

 

게시글 공유 URL복사